환절기 면역력을 높이는 건강생활 수칙 점검해보기

각종 건강정보

 

가을 환절기에는 기온이 변하고 실내에 머무는 시간이 상대적으로 길어지게 된다는 특징이 있습니다. 습도가 낮으면 체내 저항력이 상대적으로 떨어지게 되며 이로 인해 감기나 바이러스 질환이 생길 수도 있습니다. 그리고 가을철 건조한 공기는 코와 기관지 점막을 마르게 해서 호흡기 질환을 일으킬 수도 있으니 적정습도인 50~60% 정도를 유지해보시는 것을 권해드리고 싶습니다.

젖은 수건을 방 안에서 말리는 것으로 가습기와 비슷한 효과를 기대할 수 있으며 샤워 후 화장실 문을 열어두는 것이 실내습도 조절에 도움 될 수 있다는 것도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환절기에 습도만큼 많이 신경 써야 하는 것이 온도입니다. 실내외 온도 차가 너무 크면 몸속 면역력을 저하할 수 있으며 실내 온도는 18~20도 정도가 적당하다는 것도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수면 조끼나 내복 등의 방한용품을 활용하면 체온 유지에 도움 될 수 있다는 점도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가습기 이용이 늘어나면 실내 세균 등의 번식도 증가하니 습도 조절과 세균번식 차단을 위해 하루에 30분 이상 실내 환기를 해주는 것을 권해드립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